모바일에서 메뉴열기

뉴로고

close
  • [고객사례] IBK기업은행

IBK기업은행, 전 직원 영상회의 시스템 구축

기사전문▶ http://it.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6/29/2018062902710.html

 

 

 

IBK기업은행은 전 직원이 사용할 수 있는 영상회의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2018062902621_0.jpg

 

IBK기업은행은 신속한 경영 현안 점검회의와 직원 교육 등이 가능해져 회의문화 개선, 근로시간 단축 등

업무환경 개선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회의와 교육을 위한 이동시간과 교통비 등의 절감으로 연간 45억원의 비용절감 효과가 예상된다”며

“적극적인 디지털라이제이션으로 업무환경 개선을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close
  • [솔루션] CXP
.
Aspect(CXP).jpg




 

 

Contact Point.png


close
  • [뉴스]


새롭지 않은 '화상회의'를 새롭게 봐야 하는 이유

화상회의 솔루션이 최근들어 기업의 뜨거운 관심을 받으며 주목받고 있는 이유

 

 

기사전문: http://it.donga.com/27705/

 

 

 

 

b2.png


최근 화상회의가 기업의 뜨거운 관심을 받게 된 이유는, 사회적, 경제적, 기술적 원인으로 나눌 수 있다.

1) 사회적 원인

첫째, 세계화(Globalization)다. 국내 대기업뿐 아니라 많은 중소기업들도 정체되고 경쟁이 치열한 국내시장을 넘어 해외진출을 꾀할 뿐 아니라, 스타트업들은 창업부터 글로벌 시장을 노리고 제품을 출시하고 있다. 필자가 속한 원격 소프트웨어 기업 '알서포트'도 이미 몇년 전에 해외 매출이 국내 매출을 추월했고, 간편 파일전송으로 유명한 '이스트몹'의 '샌드애니웨어' 또한 해외 유저가 절대 다수를 차지하고 있다.

둘째, 원거리 협업(Collaboration)이 늘어나고 있다. 벤더와 바이어의 거래 관계뿐 아니라, 한 기업 내에서도 여러 분야의 전문가들 간의 협업이 더욱 중요해졌다. 자동차 기업의 경우 연구소는 국내에 두고 디자인센터나 테스트센터는 유럽, 북미 등지에 흩어져, 각 분야의 담당자 간 긴밀한 협조가 필수 조건이다. 단적인 예로, 지방 이전을 완료한 공공기관을 보면, 전국 각지로 흩어진 기관 간에 상시 협업을 위한 솔루션이 필요하다.

셋째, 근무환경이 빠르게 변화(Innovation)하고 있다. '4차 산업혁명',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등의 이름으로 IT기술을 접목한 산업구조의 변화가 가속화 되고 있다. 단순히 기술이 발달하니 산업구조를 바꾸는 것이 아닌, 근본적인 사회 구조에 변화가 불가피한 시대다.

출산율 감소와 고령화 현상으로 심각해 지는 노동인구의 변화, 최저시급 인상, 근로시간 단축 등과 같은 노동시간 변화가 동시 다발적으로 발생하면서, 효율성을 극대화한 생산성 향상에 눈을 돌리고 있다. 참고로, 고용노동부는 '일하는 문화 개선'을 위해 유연근무제인 '재택/원격근무' 정부지원사업을 대대적으로 알리며, 전체 수백 억대의 예산을 투입하고 있다.

close
  • [솔루션] ECA-Desktop

  

원하는 기능들만 골라 설치하고 사용하는 새로운 개념의 상담 어플리케이션을 만나보세요! 

 

0001.jpg

0002.jpg

0003.jpg

0004.jpg


close
  • [뉴스]

스마트워크 인지도 상승…일상적 업무 방식으로 진화

기사전문: http://www.ddaily.co.kr/news/article.html?no=166203


근로자들의 스마트워크 인지도가 계속해서 높아지며 일상적 업무방식으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정보화진흥원(원장 서병조, NIA)은 상시근로자 5인 이상 사업체와 종사자들의 스마트워크 이용 현황을 조사한 ‘2017 스마트워크 실태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NIA는 상시근로자 5인 이상 사업체 200개(면접조사)와 근로자 1700명(온라인 조사)을 대상으로 조사를 진행했다.








스마트워크는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해 시간과 장소에 얽매이지 아니하고 업무를 수행하는 근무형태다. 모바일 오피스, 스마트워크 센터 근무, 재택근무, 스마트 오피스, 유연근무 등과 같은 다양한 형태로 구분된다.


조사결과 근로자들의 스마트워크 인지도는 76.0%로 전년대비 4.5%p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근무 유형별로 유연근무제는 69.1%, 재택근무 57.1%, 유연좌석제·화상회의 등을 활용하는 스마트오피스는 54.5%가 도입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이용현황을 보면 근로자들은 다양한 스마트워크 유형 중 스마트오피스(63.4%), 모바일오피스(34.9%), 유연근무제(29.1%) 순으로 많이 이용했다. 유형별 스마트워크 이용자 중에서 주 1회 이상 이용한다고 응답한 비율은 모바일오피스가 32%, 유연근무제가 25%에 이르는 등 스마트워크가 일상적 업무방식으로 진화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근로자들은 스마트워크를 통해 시간활용의 효율성 향상(59.6%), 긴급업무 대응력 향상(59.5%), 업무수행시간 단축(58.4%) 등 다양한 효과를 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사업체의 경우에는 조직 내 협업·소통 증진(68.0%), 인력 운영의 효율성 향상(55.0%), 비용절감(31.0%) 등의 효과를 얻고 있으며 일부 사업체는 기업 이미지 개선이나 직원 채용에 있어서도 긍정적 효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이밖에 2년 내 신규 또는 추가 도입 계획은 유연근무제(15.8%), 스마트오피스(12.2%), 모바일오피스(11.4%), 재택근무(5.7%), 스마트워크센터(3.6%) 순이었다.


(후략)

close
  • [뉴스]

BroadSoft “기업 가운데 74%, 2년 내 클라우드 커뮤니케이션 도입 계획”
기업들, UCaaS 통해 협업 생산성·고객 참여·IT 효율성 등 디지털 트렌스포메이션 핵심 우선순위 대응 가능하다고 믿어
기사전문:
http://www.newswire.co.kr/newsRead.php?no=865598

 

게이더스버그, 메릴랜드주--(뉴스와이어) 2018년 03월 06일 -- 최근 시스코의 자회사가 된 BroadSoft, Inc.가 실시한 서베이에 따르면 기업 가운데 74%는 향후 2년 내에 클라우드 UC를 도입할 계획인 것으로 나타났다. BroadSoft는 클라우드 전화, 미팅, 메시징 및 컨택센터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분야 시장 리더 업체다.


이 같은 결과는 전세계 1000여명의 기업 내 IT 분야 의사결정권자(미국, 영국, 브라질, 독일, 프랑스, 호주, 뉴질랜드)를 대상으로 실시한 BroadSoft Cloud Collaboration Survey에서 나온 것이다.

마이클 테슬러(Michael Tessler) BroadSoft 사장 겸 CEO는 “클라우드 협업 전화, 미팅, 메시징, 고객 관리 시장은 급성장 추세에 있다. 이와 관련해 우리 파트너사들은 이번 서베이에서 드러난 것처럼 보안과 신뢰성, 번들형 네트워크 서비스 및 높은 수준의 모바일 통합과 관련된 우려와 수요에 잘 대응할 수 있는 입지를 가졌다”며 “시장 내 경쟁은 갈수록 치열해지고 있다. 향후 2년 내에 구매와 관련된 결정이 내려질 수 있는 만큼 완전한 형태의 제품과 효율적인 디지털 전략을 시장에 언제 내놓는지 그 타이밍이 매우 중요해질 것이다”고 밝혔다.


이번 서베이 결과는 클라우드 UC가 이제 상당수 기업들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에 있어 핵심 요소로 자리잡았음을 명확하게 보여준다. 응답자 가운데 78%는 클라우드 커뮤니케이션 솔루션을 통해 업그레이드 부담이 낮아지고 민첩성이 높아졌다고 밝혔다.

또한 IT 운영 관련 작업량이 줄어들었다는 응답자가 70%, 원격 업무 커뮤니케이션을 위한 모빌리티가 증대되었다는 응답자가 69%를 차지했다.

클라우드 혁명은 최첨단 기술에 대한 기대로 이어지고 있다. IT 분야 의사결정권자들은 상황 지능과 더불어 모든 관련 문서 및 커뮤니케이션 기록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능력을 가장 중요한 요소로 꼽았다(75%). 성과 및 생산성 모니터링을 위한 고급 분석 능력(73%), 인공지능(62%)이 그 뒤를 이었다.


디지털 전환을 준비하기 위해 기업들은 근본적으로 솔루션 구매 과정을 즉각적으로 재점검할 필요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자들은 소속 기업이 사용하는 클라우드 UC 솔루션의 핵심적인 필요 사항으로 통합형 및 번들형 서비스 제공(70%), 우수한 사용자 경험(78%) 및 신뢰성을 지목했다. 구매 기업들의 주요 우려 사항으로는 보안(80%), 제어 능력(78%), 품질(70%)이 꼽혔다.


(후략)

닫기버튼

LANGUAGE - KOR
ENGLISH
LOCATION